성막론(4)


떡 상 (출25:23-30)


떡 상은 금을 입힌 널판로 부터 좁은 통로 북쪽편 성소 오른쪽 위에 설치되었다.

그것은 그리 크지 않은 것이었다.

대략 길이가 1m , 폭이 1.5m , 높이가 0.8m 정도로 측정된다.

그것은 금으로 입힌 아카시아 나무로 만든 것이었다.


이것은 예수 그리스도의 본성을 의미한다: 성령이 네게 임하시고 지극히 높으신 이의 능력이 너를 덮으시리니 이러므로 나실 바 거룩한 자는 하나님의 아들이라 일컬으리라(눅1:35).


떡 상은 금으로 만든 둥근 정수리를 가지고 있다.

번제단과는 비슷하지 않다. 바깥 뜰 뒷편에 있는 번제단과 놋으로 만든 물두멍에서 모든 것이 깨끗하게(심판과 죽음) 정결함을 얻었다.


바깥 뜰에서 행하여지고 있는 일은 우리가 천사보다 약간 낮게 묘사된 예수를 볼 수가 있다.

왜냐하면 죽음의 고통이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성소의 떡 상, 금향로에서는 우리가 예수의 영광과 존귀를 입으신 하나님을 볼 수가 있는 것이다(히2:9).


떡 상 위에 12개의 무교병이 놓여 있었다.

이스라엘의 12지파의 각 수 대로 만든 것이다.

떡은 안식일 날에 매주 신선하게 다시 갈아 놓았다(레24:5-9).


하나님의 전에서 신선한 떡은 제사장을 위한 것이며, 아론과 그의 자손들 만이 먹었다.


베드로는 우리에게 예수 그리스도는 영적인 집 만이 아니라, 거룩한 제사장 왕같은 제사장으로서 나타내고 있으며,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하나님께 열납되는 영적인 제사가 행하여진다는 것을 의미하고 있다(벧전2:5,9).


우리는 제사장으로서 성령의 기름 부으심과 예수의 보혈의 능력으로 믿음을 통하여 주께 봉사하고 있는 중이다.

우리가 드려지는 헌물은 금떡상에 올려진 신성한 떡과 같다:


예수 그리스도는 하나님의 떡으로서 세상을 구원하기 위하여 생명을 주러 그의 영광과 존귀와 함께 하늘로 부터 내려 오셨다(요6:33).


그 덩어리의 떡은 교회 안에 있는 모든 성도들을 묘사하고 있으며(딤전3:15) 성도의 교제를 말씀하고 있다(요1 1:17).


무교병은 예수가 말씀하신 것은 깨닫게 한다 "내가 곧 생명의 떡이요, 내게 오는 자는 결코 주리지 아니할 것이요"(요6:35).

이것은 매주 하늘로 부터 오는 공급되는 신성한 음식이 우리에게 빛 가운데 성도의 기업의 부분을 얻게 하기 위한 것이다(골1:12).


그러므로 우리는 그의 믿음 안에서 예수께 올 필요가 있다(요6:37). 그는 그의 생명을 우리에게 주기 위하여 하늘로 부터 내려오신 살아있는 떡이기 때문이다.


예수님은 우리에게 생명을 주신 성령으로서(요6:63) 그리고 영생의 말씀으로서(요6:68) 오셨기 때문이다.

예수 그리스도는 그의 성령과 말씀을 통하여 우리에게 그의 생명을 줄 수가 있다.

그러므로 우리는 그의 말씀과 성령 안에서 그에게 나아 가야만 한다.

6 Powerful "I WILL" Promises of Jesus

praying in the spirit Christians are quite familiar with the “I AM” statements in Scripture. They are powerful and share much about the character of Christ. They share God’s will for His son and for 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