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이와 질서

차이와 질서는 다르다.

고린도전서 11장 2-16절에서 차이와 질서를 말한다.


여자가 머리에 너울을 쓰는 것은 건덕을 위함이다.

당시에 여자가 교회에서 머리에 너울을 쓰지 않으면 남자를 유혹할 수 있었기 때문이다.

그래서 머리에 무엇을 쓰게 했다.

유혹하지 않기 위해, 남자가 유혹당하지 않기 위해 여자가 머리에 너울을 쓰게 했다.


그건 차이다.

여자이기에, 마땅히 머리에 너울을 쓰야하는 차이였다.

적어도 그 당시는 그랬다.


반면에 남자는 머리에 너울을 쓰지 못하게 했다.

남자의 머리는 그리스도이기 때문이다.

그건 차이이다.

그러나 질적인 차이가 아니라 직분의 차이이다.

덕을 위하여, 건덕을 위하여 부득이 차이가 나게 하신 것이다.


남자와 여자가 다르기 때문이다.

남자가 머리에 무엇을 안쓴다고 여자가 유혹받진 않기 때문이다.

여자의 머리는 그 자체가 무서운 아름다움이기 때문이다.


오늘 말씀은 차이를 말할 뿐아니라 질서를 말한다.

여자의 머리는 남자요, 남자의 머리는 그리스도라 했다.

그래서,

질서를 세우기 위해 교회에서는 부득불 차이를 두어야 했다.


사도바울은 말한다.

교회에서 여자의 영광은 남자요 남자의 영광은 그리스도인 것을..


무섭다.

함부로 행동할 것이 못된다.

예사로 생각대로 말할 것이 못된다.

남자의 머리는 그리스도라는, 그 질서와 차이가 엄연하다는 사실이 옷깃을 또 한번 여미게 한다..

칭찬의 위력

저자 소개 제리 D. 트웬티어 - 저자는 사립, 공립하교 일반 직장 등에서 환경 훈련 경험을 20년이나 하였다. 또한 작가, 상담원, 전문 강사로 활동하고 있으며 텍사스 공과대학에서 교육박사 학위를 수여받았다. 40권 이상의 저 있으며 현재 주요 기관들을 위해서 인간 관계 훈련. 자기 훈련 등의 강사로 일하고 있다. 목 차 제1부 더 나은 삶을 위하여몇 칼

온 가족이 드려야 하는 가정 예배

“가정예배는 복의 근원입니다” ? 제임스 W. 알렉산더(1804-1859) 청교도들은 가정을 작은 교회로, 아버지를 그 교회의 목사로 생각하였다. 따라서 자기 가족을 감독하며 목양하는 것은 아버지의 의무였다. 사실 오늘날처럼 그리스도인 가정에 가정 예배가 절실이 필요한 때도 없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가정 예배에 대한 개념은 우리들 주변에서 사라진지 오래다.

가정 예배론

가정예배와 영성형성 개인예배와 가정 예배를 교회에서 드리는 공동예배와 통합하는 한 유익한 길은 가정에서 드리는 예배를 공동예배의 구조를 따라 조직화하는 것이다. 이렇게 하는 것은 그리스도교 신앙 안에서 자녀를 양육하는 일을 위해 특히 중요하다. 본 장은 독자들에게 가정예배의 면모를 소개하고 가정에서 사용할 수 있는 몇 가지 모범적인 예전을 제공한다.